17.2 C
Seoul
일요일, 10월 17, 2021

중국 전기차, 자동차 본고장 독일 간다

중국 전기차 스타트업 니오(NIO)가 최근 독일에서 승용차(세단) 모델 ‘ET7’을 공개했다. 해당 모델의 해외 첫 출시 지역으로 자동차의 본고장을 택했다. 그만큼 품질에 자신감이 있다는 뜻이다. 스포츠실용차(SUV) 전기차 모델인 ‘ES8’은 이미 노르웨이에서 팔리고 있다. 유럽에서 품질을 인정받으면 향후 북미와 다른 아시아 지역 진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니오는 2014년 설립된 중국 전기차 회사다. 설립 후 ES8, ES6, EC6 등 최근 수요가 많은 SUV를 중심으로 연이어 신차를 발표했다. 올해 1월에는 플래그십 세단 ET7도 발표했으며, 중국을 넘어 노르웨이 등 해외 시장 진출도 적극 추진 중이다. 특히, 독일에서는 이달 중 노르웨이에 판매가 시작되는 ES8 대신 ET7을 먼저 판매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화 sunny@theplug.co.krhttps://theplug.co.kr/news/author/sunny/
지구를 깨끗히하는 친환경 차를 주목니다. 세계 최고 자동차 시장인 중국의 전기차 시장을 자세히 분석해보려 합니다. 많은 응원과 지지 부탁합니다.

기사 공유

최신 기사

인기 기사

기사와 비슷한 이슈

기아-휴맥스, 전기차·모빌리티 사업 맞손

기아와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 휴맥스 모빌리티가 전동화와 모빌리티 사업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현대차·기아-두산퓨얼셀, 마이크로그리드 수소연료전지 분산 발전 준공

현대차·기아가 두산퓨얼셀과 함께 새로운 방식으로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스템을 운영해 재생에너지의 변동성을 보완하고 수소 경제 활성화에...

‘제네시스 엑스’ 콘셉트카 시제로 본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Genesis X)를 실제로 국내 고객에 선보인다. 제네시스는 오는 16일부터...

티젠소프트, 현대모비스 ‘글로벌 마케팅 포털’ 구축

멀티미디어 동영상 및 통합 메시지 전송 솔루션 전문기업 티젠소프트가 현대모비스 ‘글로벌 마케팅 포털’ 사업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