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2 C
Seoul
토요일, 12월 4, 2021

“참가비는 ‘안 입는 옷'”…특별한 업사이클 전시회 열린다

청년들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가 담긴 환경 보호 솔루션을 확인할 수 있는 자리가 이달 30일 서울 종로구에 마련된다.

행복나눔재단은 서울 종로 푸에스토 갤러리에서 청년 인재들이 환경 문제 해결을 위해 개발한 다양한 솔루션을 공유하는 전시회인 ‘쓰레기의 반란’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전시는 행복나눔재단의 청년 인재 양성 사업인 청년 소셜 이노베이터 양성 동아리 ‘루키(LOOKIE)’와 SK 대학생 자원봉사단 SUNNY 활동자들이 직접 기획, 진행한다.

이날 전시에서는 버려지는 자원을 다시 사용해 만든 제품 등 자원 순환에 집중해 개발한 청년들의 창의적인 환경 보호 방법을 공유할 예정이다. △벨트 등에 쓰이는 폐고무밴드를 활용한 캠핑 의자 △한번 쓰고 버려지는 폐필름통을 다시 사용한 디퓨저 △못난이 농산물로 만든 티백 △버려진 청바지로 제작한 반려견 슬링백 등 십 여개가 넘는 솔루션을 관람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의류를 수선해서 입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의류 수선 체험 클래스를 비롯해 자원 순환 방법을 활용한 다양한 클래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전시 참가비는 입지 않는 의류다. 해당 의류는 참가자의 뜻에 따라 청년들의 업사이클 프로젝트에 활용하거나, 의류가 필요한 곳에 기부될 예정이다.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규칙을 준수하기 위해 1시간당 한정된 인원만 입장할 수 있다. 참가 신청은 이벤터스에서 할 수 있다.

한편 루키는 현재 연세대, 고려대 등 전국 30개 대학에서 활동하고 있다. 2017년 창단 이래 1000명이 넘는 대학생을 기업가 정신을 겸비한 소셜 이노베이터로 성장시켰다. SUNNY는 사회 변화 문화를 선도하는 청년 인재를 양성하고자 2003년 설립된 국내 최대 대학생 자원봉사단이다. 대학생들의 창의적 아이디어, 실행력을 바탕으로 여러 사회 문제를 해결하고 있다. 관련 자세한 내용은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희승 electric@theplug.co.krhttps://theplug.co.kr/news/author/mykim/
안녕하세요. '전기(?)'를 사랑하는 채희승입니다. 지구 환경을 지키는 멋진 친환경차 관련 유익하고 재밌는 이야기 보따리를 풀어보겠습니다.

기사 공유

최신 기사

인기 기사

기사와 비슷한 이슈

전기차 배터리 패권 전쟁의 시작

메리 바라 GM 회장은 CES 2021 기조연설에서 앞으로 5년간 전기차 30종 출시 계획을 발표했다....

20년 안에 대서양을 횡단할 수소비행기

지난 19일 영국 크랜필드 공항에서 경비행기 한대가 날아올랐다. 프로펠러가 달린 단발엔진을 단 평범한 외형이었지만,...

새만금 해상풍력 발전단지 ‘가속’한다

국내 최대 신재생에너지 발전단지인 새만금에 대규모 해상풍력 발전소가 들어선다. 4호 방조제 안쪽에 100MW의 전력을...

메르세데스-벤츠, 신형 전기차 세단 ‘EQS’ 항속거리 700㎞ 전망

올라 카엘레니우스 메르세데스-벤츠 최고경영자(CEO)는 최근 독일에서 온라인으로 열린 연례 주주총회에서 내년 출시 예정인 신형...